본문으로 바로가기
63803610 0352020103063803610 05 0506001 6.2.0-RELEASE 35 한겨레 0 false true false false 1604040067000 1604043317000

FC서울 수비수 김남춘 숨진 채 발견

글자크기
오늘 새벽 주차장에서 극단적 선택

한겨레

FC서울 김남춘(오른쪽). 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프로축구 FC서울 수비수 김남춘이 세상을 떠났다. 향년 31세.

FC서울은 30일 “김남춘 선수가 오늘 새벽 망했다”고 밝혔다. 김남춘 선수는 서울 송파구에 있는 한 지하주차장에서 발견됐으며,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된다. 현장에 타살 혐의 등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다.

김남춘은 서울을 대표하는 수비수다. 2013년 서울에 입단한 뒤, 2017∼20218년 상주 상무 군 복무를 제외하고 서울에서만 뛴 ‘원클럽맨’이다. 올 시즌에도 서울 주전 수비수로 22경기에 나섰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한 경우 자살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 전화하면 24시간 전문가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준희 기자 givenhappy@hani.co.kr

▶더불어 행복한 세상을 만드는 언론, 한겨레 구독하세요!
▶코로나19 기사 보기▶‘라임·옵티머스 의혹’ 기사 보기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