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88755 0242020103063788755 03 0301001 6.2.0-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604008281000 1604008289000

334개 브랜드 최대 90% 할인…코리아패션마켓 내달 5일까지

글자크기

백화점 15개 매장·온라인 플랫폼서 열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종=이데일리 김상윤 기자] 총 334개 패션업계가 참여하는 대규모 할인 판촉행사인 ‘코리아패션마켓 시즌2’가 30일부터 11월5일까지 열린다.

경기침체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패션업계의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다음 달 1일 개막하는 ‘2020 코리아세일페스타’(코세페) 일환으로 마련됐다. 지난 6월 열린 ‘시즌 1’에 이은 두 번째 행사로, 참여 기업 수가 배 가까이 늘었다.

패션 온라인 플랫폼 네이버, 무신사, W 컨셉이 유통사로 참여한다. 오프라인에서는 롯데, 신세계, 현대백화점, 아웃렛이 참여해 총 15개 점포에서 여성복, 남성복, 캐주얼, 아웃도어, 골프웨어, 아동복 등 총 334개 패션 브랜드에 대해 최대 90% 할인을 제공한다.

이날 롯데백화점 잠실점에서 열린 개막 행사에는 정승일 산업통상자원부 차관과 한준석 한국패션산업협회 회장, 정동창 한국섬유산업연합회 부회장, 황범석 한국백화점협회 회장, 이은철 W 컨셉 대표 등이 참석한다.

이번 행사에 참여한 상품으로 구성한 랜선 패션쇼도 열려 ‘네이버 V라이브’ 등 여러 채널을 통해 생중계한다.

롯데백화점몰 내 라이브커머스 채널인 ‘100live’에 특별방송을 편성해 정 차관이 직접 제품 판매자로 나설 예정이다..

정 차관은 축사에서 “정부가 지원하고, 유통업계가 상생 협력에 화답해 탄생시킨 코리아패션마켓을 통해 소비 진작의 모멘텀을 만들어나가길 기대한다”고 말할 계획이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