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86060 0042020102963786060 01 0101001 6.2.0-RELEASE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03976025000 1603976415000

민주 "국민의힘도 사과하라"...말 아낀 국민의힘

글자크기
[앵커]
이명박 전 대통령에게 징역 17년형이 확정되자 더불어민주당은 진실이 드러났다며 국민의힘도 사과하라고 요구했습니다.

국민의힘은 말을 아끼며, 불행한 역사라는 짧은 공식 입장만을 내놓았습니다.

백종규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이명박 전 대통령에게 징역 17년형이 확정되자 더불어민주당은 13년 만에 진실이 밝혀졌다고 환영했습니다.

2008년 다스의 120억 횡령 정황을 파악하고도 면죄부를 줬던 BBK 특검은 정치 특검이었다는 게 드러났다는 겁니다.

국민의힘도 사과하고 재발 방지를 위해서라도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출범에 협조하라고 압박했습니다.

[신영대 /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 특검이 정치적으로 악용된 대표적인 사례다. 국민의힘은 이명박 박근혜 전 대통령의 비리에 대해 국민께 사과하고, 과오를 되풀이하지 않기 위해 공수처 출범에 협조해야 한다.]

열린민주당은 은닉한 자산까지 환수하라며 한발 더 나아갔고, 정의당은 감옥 가는 길에라도 국가 시스템을 파멸로 몰고 간 죄를 반성하라고 비판했습니다.

[조혜민 / 정의당 대변인: 이러한 범죄를 저지른 이가 대통령이었다는 사실이 부끄럽고 한탄스러울 지경입니다.]

국민의당 역시 응당한 처벌이라는 반응입니다.

하지만 국민의힘은 말을 아꼈습니다.

대국민 사과까지 검토했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도,

[김종인 /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 : 그야 법원의 판결인데, 거기에 대해서 뭐라고 내가 이야기할 순 없어요.]

주호영 원내대표도 평가를 자제했습니다.

당 차원에서 되풀이되는 역대 대통령의 형사 처벌은 불행한 역사라는 짧은 논평만 내놓았습니다.

[배준영 / 국민의힘 대변인 : 개개인의 잘잘못 여부를 떠나, 대통령에게 너무 많은 권한을 준 헌법 체계에서 싹트지 않았는지 진지하게 고민하고 대안을 마련할 때입니다.]

국민의힘 내부적으로는 공식 사과하고 과거와 단절하자는 목소리도 있지만, 억울하다는 반응도 적지 않습니다.

다만, 지도부 차원에서는 확정 판결에 이러쿵 저러쿵 평가하는 것이 결코 당에 유리하지 않다는 판단을 내린 것으로 풀이됩니다.

YTN 백종규[jongkyu87@ytn.co.kr]입니다.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TN 이벤트 참여하고 아이패드, 에어팟 받아 가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