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83099 0102020102963783099 08 0801001 6.2.0-RELEASE 10 서울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962574000 1603962681000

넥슨, 국내 최초 ‘독립형 어린이 의료센터’ 건립에 100억 기부

글자크기
서울신문

넥슨재단과 서울대병원 관계자들이 29일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에서 ‘서울대학교병원 넥슨어린이완화의료센터’ 건립을 위한 업무 협약 및 기부금 전달식을 진행하고 있다. 왼쪽부터 김정욱 넥슨재단 이사장, 노정환 네오플 대표, 김정수 NXC 대표, 이정헌 넥슨코리아 대표, 김연수 서울대병원 원장, 김한석 서울대학교어린이병원 원장, 배은정 서울대학교병원 소아청소년과장, 문진수 소아진료지원실장, 김민선 소아청소년과 교수.넥슨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넥슨이 국내 최초의 ‘독립형 어린이 완화의료센터’ 건립을 위해 100억원을 쾌척했다.

넥슨은 넥슨재단이 서울대병원과 업무협약을 맺고 ‘서울대학교병원 넥슨어린이완화의료센터’에 100억원을 기부하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기부금은 김정주 대표가 이끄는 지주회사인 NXC와 넥슨코리아, 네오플이 함께 조성하며 이는 센터 건립을 위한 부지 매입, 센터 건립 및 운영 등에 사용된다.

‘서울대학교병원 넥슨어린이완화의료센터’는 중증 질환으로 인해 24시간 돌봄이 필요한 소아 환자와 가족에게 종합적인 의료 및 돌봄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설이다. 중증 어린이 환자는 서울대어린이병원 소아청소년과의 사전 평가를 거쳐 보호자 없이 1회 6박 이하, 연간 최대 14일까지 입원할 수 있다. 2022년 개원을 목표로 서울 종로구 원남동에 설립을 추진 중이다.

한재희 기자 jh@seoul.co.kr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