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73801 1132020102963773801 01 0101001 6.2.0-RELEASE 113 쿠키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949777000 1603949912000

홍준표 “오늘 대법원 선고 보니… 문재인 대통령은 이로부터 자유로울까”

글자크기
쿠키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홍준표 무소속 의원

[쿠키뉴스] 이영수 기자 = “역대 대통령 중 뇌물로 걸리지 않을 대통령이 어디 있는가? 지금 문재인 대통령은 이로부터 자유로운가? 수백억 뇌물 사건에 어찌 추징금이 하나도 없는가?”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29일 페이스북을 통해 이같이 지적했다.

홍 의원은 “2017년 10월 전술핵 재배치 문제로 워싱턴을 방문했을 때 이명박 전 대통령 다스 소송 변론을 맡았던 김석환 변호사의 초청으로 그 분과 식사를 했을 때 나는 삼성으로부터 받았다는 그 달러가 다스 소송 댓가냐고 물어 본 일이 있었다”며 “그 때 김 변호사님은 그 돈은 2007년부터 자기 법무법인에서 삼성 소송 자문을 맡아 했는데 삼성의 미국 내 특허 분쟁과 반덤핑 과세 문제를 전담해 왔고 그 댓가로 받은 변호 비용이지 다스 소송 댓가는 아니라고 분명히 말해 주었다”고 당시 이야기를 전했다.

이어 “다스 소송은 한국 대통령 사건을 무상 변론해주면 자기 법무법인 혜택이 있을 것으로 보고 한 무료 변론이라고 했고 140억 짜리 소송에 무슨 변호사 비용이 70억이나 되냐고도 했다”며 “그런데 오늘 대법원 선고를 보니 참으로 어이가 없다”고 지적했다.

홍 의원은 “다스 회사는 가족회사인데 이명박 전 대통령 형은 자기 회사라고 주장했고 이 대통령도 형 회사라고 했는데 아무 것도 모르는 운전사의 추정 진술만으로 그 회사를 이명박 회사로 단정 짓고 이를 근거로 회사자금을 횡령했다고 판결했다. 박근혜 전 대통령 제3자 뇌물 혐의도 마찬가지다. 최순실을 도와주기 위해서 경제계의 협조를 받았다는 미르재단, K스포츠재단을 뇌물로 판단한다면 역대 대통령 중 뇌물로 걸리지 않을 대통령이 어디 있는가? 지금 문재인 대통령은 이로부터 자유로운가? 수백억 뇌물 사건에 어찌 추징금이 하나도 없는가?”라고 반문했다.

홍 의원은 “역사에 남을 최악의 정치 판결, 코드 사법 판결을 보면서 문정권의 주구가 되어 이런 억지 기소를 한 사람을 야권 대선 후보 운운하는 것도 희대의 코미디 일 뿐만 아니라 문정권에 동조하여 이런 정치 판결, 코드 판결에 대해 이를 사과 운운하는 것도 야당의 태도가 아니다. 문정권도 야당 지도부도 정상적이지 않다. 세상이 정말 왜 이렇게 돌아가고 있는가?”라고 비판했다.
juny@kuki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