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73169 0012020102963773169 01 0101001 6.2.0-RELEASE 1 경향신문 42284279 false true false false 1603948980000 1603949291000

정의당 “이명박 전 대통령, 감옥 가는 길에 일말의 반성이라도”

글자크기
[경향신문]
정의당은 29일 이명박 전 대통령 징역 17년형 확정 대법원 판결과 관련해 “이 전 대통령은 감옥으로 가는 길에 일말의 반성이라도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혜민 정의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통해 “이 전 대통령은 다스 실소유자로서 비자금을 조성하고, 이를 은폐하기 위해 국가 시스템을 무참히 파멸로 몰고 갔음에도 전혀 반성하지 않는 태도로 일관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조 대변인은 “이런 범죄를 저지른 이가 대통령이었다는 사실이 부끄럽고 한탄스러울 지경”이라며 “지금이라도 본인의 죄과에 대해 모두 달게 대가를 치르길 바란다”고 했다.



경향신문

회사 자금 횡령과 뇌물 수수 혐의 등으로 29일 대법원 상고심에서 징역 17년이 확정된 이명박 전 대통령의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자택 앞에 시위 차량이 보이고 있다.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홍두 기자 phd@kyunghyang.com

▶ 인터랙티브:난 어떤 동학개미
▶ 경향신문 바로가기
▶ 경향신문 구독신청하기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