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72790 0362020102963772790 06 0603001 6.2.0-RELEASE 36 한국일보 63768530 false true false false 1603948440000 1603948526000 related

SM "찬열 전 여친 사생활 폭로 관련 입장 없다" [공식]

글자크기
한국일보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가 그룹 엑소 찬열의 전 여자친구라 주장하는 네티즌이 게재한 폭로 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한국일보 자료사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가 그룹 엑소 찬열의 전 여자친구라 주장하는 네티즌이 게재한 폭로 글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SM 측은 29일 본지에 "해당 게시글에 대한 공식 입장은 없다"라고 전했다.

자신이 찬열과 3년간 교제한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하는 A 씨는 이날 한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 장문의 폭로 글을 게재해 파장을 일으켰다. 해당 글에서 A 씨는 찬열이 자신과 교제를 하는 기간 중 걸그룹 멤버를 비롯해 댄서 승무원 BJ 등 여러 여성들과 부적절한 만남을 가졌다고 폭로했다.

이와 함께 A 씨는 자신의 발언의 사실 여부를 입증하기 위해 찬열로 추정되는 남성과 함께 찍은 사진도 함께 게재했지만, 이후 해당 사진은 삭제했다.

홍혜민 기자 hhm@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