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70824 0242020102963770824 06 0602001 6.2.0-RELEASE 24 이데일리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944949000 1603944966000 related

'온앤오프' 아이비, 양평 전원주택 최초 공개

글자크기
이데일리

‘온앤오프’ 아이비. 사진= tvN ‘온앤오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정시내 기자] 가수 겸 뮤지컬 배우 아이비가 경기도 양평의 전원주택을 공개한다.

31일 방송하는 tvN ‘온앤오프’에서는 11년 차 뮤지컬 배우 아이비의 ON 모습과 양평에서 전원생활을 중인 자연인 아이비의 일상을 공개한다.

이날 방송에서 11년 차 뮤지컬 배우 아이비는 뮤지컬 ‘고스트’ 프레스콜 현장을 선보인다. 과거 ‘지킬 앤 하이드’, ‘아이다’, ‘시카고’ 등 수없이 많은 무대에 올라선 바 있던 아이비는 프레스콜을 준비하며 어딘가 모르게 긴장된 모습을 보인다.

그녀는 2016년 뮤지컬 ‘아이다’에서 시작된 무대 공포증을 고백해 스튜디오에 있던 모두를 놀라게 만드는 것. 이어 아이비는 무대공포증을 극복하기 위한 자신만의 웃음 유발 최면법을 공개해 눈길을 끌 예정이다.

무사히 프레스콜 무대를 마친 아이비는 남산타워가 한눈에 보이는 본인의 회사를 방문한다. 5년째 1인 소속사를 운영 중인 아이비는 “코로나19에 직격탄을 맞았으니, 오늘부터 회사의 모토를 박리다매로 가자. 싸게 행사를 많이 잡아달라”고 의지를 다져 웃음을 자아낸다.

이날 아이비는 양평의 전원주택을 방송 최초로 공개한다. 2층으로 된 양평 집에 도착한 아이비는 편한 옷으로 갈아입으며 자연인다운 친근한 모습을 선보인다.

이어 밀린 집안일을 마친 아이비에게 뜻밖에 손님이 방문해 눈길을 끌 전망이다. 올해 8살이라는 아이비의 절친(?)은 익숙한 듯 집에 들어와 수다를 떨기 시작하고, 함께 폭풍 랩 배틀까지 하며 유쾌한 하루를 보내기도.

또한 아이비는 저녁이 되자 집에 놀러 온 회사 직원들과 함께 바비큐를 먹으며 식사 자리를 가진다. 이어 그들 중 독특한 이력을 가진 직원이 소개되자 스튜디오에 있던 모두가 놀랐다는 후문. 과연 어떤 이력일지는 방송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양평 자연인으로 돌아온 11년 차 뮤지컬 배우 아이비의 일상은 31일(토) 밤 10시 40분 tvN ‘온앤오프’에서 공개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