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57844 1092020102963757844 04 0401001 6.2.0-RELEASE 109 KBS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912901000 1603915723000

약탈·방화로 얼룩진 ‘다저스 우승’ 축하 길거리 행사…8명 체포

글자크기
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미국 프로야구팀 LA다저스가 32년 만에 월드시리즈에서 우승하자 LA 시민과 다저스 팬들이 일제히 거리로 몰려나왔습니다.

하지만 이 과정에서 흥분한 일부 시민들이 약탈, 공공기물 파손, 방화 등을 저질러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LA 경찰은 28일(현지시간) 다저스 우승을 축하하는 거리 행사에서 일부 시민들이 난동을 부려 약탈, 경찰관 폭행 등의 혐의로 8명을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LA시와 경찰은 27일 밤 다저스 우승이 확정된 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폭죽놀이에 따른 화재 등을 우려해 길거리 축하 행사를 자제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하지만 거리에는 수많은 다저스 팬들과 시민이 몰려나와 폭죽을 터트리며 축하 파티를 열었고, 행사가 자정을 넘어가면서 일부 시민들이 폭도로 돌변했습니다.

이들은 상가 유리창을 깨고 약탈했고, 도로 한복판에서 식료품 배달 트럭을 막아선 채 트럭 문을 부수고 물건을 통째로 훔치기도 했습니다.

이에 경찰이 고무탄과 섬광탄을 터트리며 집회 해산에 나섰고, 일부 시민들은 경찰관을 향해 유리병을 집어 던지거나 순찰차 창문을 깨뜨렸습니다.

LA 경찰은 불법 집회 해산 과정에서 경찰관 3명이 다쳤다고 전했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최창봉 기자 (ceric@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