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단독] 檢, 前 靑행정관 남편 녹취록 확보…"압수수색 알고 '가짜 사무실' 만들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단독 보도가 하나 더 있습니다. 검찰이 이 사건에 연루된 청와대 전 행정관의 남편이자 옵티머스 이사인 윤 모 변호사의 녹취록을 여러 개 확보했습니다. 그런데 이 가운데 윤 변호사가 검찰의 압수수색 일정을 미리 알고 가짜 사무실을 만들자고 했다는 대목이 나옵니다. 사전에 누군가가 알려 준 듯한 정황이 이 녹취록에 고스란히 담겨 있습니다.

한송원기자가 취재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