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秋, 감찰 지시에 檢 '부글부글'…尹, 29일 대전방문 '관심'

댓글 3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추미애 장관이 옵티머스 사건 관련해 윤석열 검찰총장을 감찰하라고 지시한데 대한 검찰 내부 분위기가 심상치 않습니다. 추 장관의 조치를 비판하는 실명 반박글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현 정부의 검찰 개혁은 근본부터 실패했다, 추미애 장관이 책임져야 한다' 같은 주장이 나오고 있습니다.

변재영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난 16일 라임 사태의 장본인으로 지목된 김봉현 전 회장의 입장문 발표 이후 추미애 장관이 내린 감찰 지시는 3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