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46770 0442020102863746770 06 0601001 6.2.0-RELEASE 44 SBS 연예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868985000 1603872732000 related

"돈 많이 벌었냐" 비아냥에 함소원이 보인 반응

글자크기
SBS 연예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탤런트 함소원이 "돈 많이 벌었냐"는 한 누리꾼의 비아냥에 의연하게 대처했다.

함소원은 28일 자신의 SNS에 "혜정이는 건강합니다. 걱정해주셔서 감사합니다. 항상 고맙고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과 영상을 게재했다.

앞서 지난 27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함소원-진화 부부가 딸 혜정이의 고열로 인해 병원을 찾아 진료를 받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 과정에서 응급 상황에도 민간요법으로 딸의 열을 내리려 한 함소원의 행동이 이후 비판을 받기도 했다.

이런 반응을 의식한 듯 함소원은 SNS을 통해 혜정이가 집에서 건강하게 잘 놀고 있는 모습을 영상으로 공개했다.

더불어 함소원은 한 누리꾼이 자신에게 보낸 DM(다이렉트 메시지)도 캡처해 공개했다.

이 누리꾼은 함소원에게 "'아내의 맛' 한 번 나오더니 안 나오고. 돈 많이 벌었냐"라고 물었다. 다이어트 차를 판매하고 있는 함소원이 이 사업으로 돈을 벌어 '아내의 맛'에 출연하지 않는다는 비아냥이었다.

이에 함소원은 "아니다. 못 벌었다"며 "'아내의 맛' 출연 약속된 출연진 분들 다 방송 나가시고 나서 저희 순서가 오면 나갈 것 같다. 저와 남편, 마마, 손꼽아 '아내의 맛'에서 여러분 뵐 날을 기다리고 있다. 기다려달라. 감사하다"라는 친절한 답변으로 의연하게 대응했다.

함소원은 지난 2018년 18살 연하의 중국인 진화와 결혼, 그 해 딸 혜정이를 낳았다.

[사진=함소원 인스타그램]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