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43089 0602020102863743089 08 0804001 6.2.0-RELEASE 60 메트로신문사 60001327 false true false false 1603864451000 1603864461000

카카오게임즈, 상장 이후 첫 신작 '엘리온' 공개…이용권 방식 도입

글자크기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카카오게임즈가 기업공개(IPO) 후 첫 신작을 연말 출시한다.

카카오게임즈는 28일 온라인 기자간담회를 열고 오는 12월 10일 PC 대규모 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엘리온'을 정식 출시한다고 밝혔다.

엘리오는 지난 2017년 열린 '지스타'에서 '에어(A:IR)'라는 타이틀로 공개됐다가 올초 이름을 바꿨다.

엘리온은 크래프톤의 개발 노하우가 집약된 PC MMORPG로, 포털 엘리온을 중심으로 펼쳐지는 양 진영 벌핀과 온타리의 끊임없는 전쟁과 모험의 세계를 그리고 있다.

이 자리에서 김형준 PD는 PC MMORPG의 본질적 재미에 집중한 '엘리온'의 핵심 콘텐츠를 중점적으로 소개했다. 수천 가지 조합이 가능한 '스킬 커스터마이징과 논타겟팅 전투 액션, 다양한 규칙을 가진 진영 전쟁 콘텐츠 '차원 포탈' 등이 엘리온의 특징이다.

여기에 길드 시스템인 '클랜'이 중심이 된 '클랜전'과 서버 간 대전이 펼쳐지는 '엘리온' 포탈을 차지하기 위한 대규모 전쟁 '진영전' 등의 콘텐츠도 공개됐다.

카카오게임즈 김상구 PC 사업 본부장은 "오랜만에 나온 PC MMORPG기에 열심히 만들고 오래 안정적으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카카오게임즈는 불법 거래를 최소화 해 이용자간 거래를 지원하는 방침으로 이용권 구매 방식을 도입한다고 밝혔다. 이는 국내 최초로 도입된 방식으로 9900원의 이용권을 사야 게임을 플레이 할 수 있다.

이와 별도로 게임 내 아이템을 거래할 수 있는 부분 유료화도 적용했다.

카카오게임즈 측은 "이용권 구매 유저와 초대권 유저, PC방 접속 유저 등에게만 선별적으로 쾌적한 게임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