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42529 0962020102863742529 03 0304001 6.2.0-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863491000 1603863505000

'현대家 며느리' 노현정 전 아나운서, 故 이건희 회장 빈소 조문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연합뉴스

[스포츠서울 도영인기자] ‘현대가(家) 며느리’ 노현정 전 KBS 아나운서가 고(故)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의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노현정은 지난 26일 시어머니 이행자 여사와 함께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고 이건희 회장의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남편인 정대선 현대비에쓰앤씨 사장은 동행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노현정은 검은 코트에 가방을 매고 수수한 모습으로 빈소를 찾았다. 조문의 이유를 묻는 취재진의 질문에는 답을 하지 않은 채 장례식장을 빠져나갔다.

지난 2003년 KBS 29기 공채 아나운서로 입사한 노현정은 2006년 고(故) 정몽우 전 현대알루미늄 회장 3남 정대선 사장과 결혼을 발표해 화제를 모았다. 결혼과 함께 KBS에서 퇴사한 노현정은 내조와 육아에 전념해왔다.

그동안 노현정은 현대가 경조사를 제외하고는 외부 활동을 자제해왔기 때문에 이 날 빈소 방문은 더욱 눈길을 끌었다.

dokun@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