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40019 0562020102863740019 06 0602001 6.2.0-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859720000 1603887055000 related

“닮은꼴 집착 않겠다”던 민서공이…이번엔 박보검 후드티 입고 “내가 더 낫다”

글자크기
세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박보검 닮은꼴로 유명해진 유튜버 민서공이(본명 김민서·사진)가 이번에는 박보검이 과거 방송에서 입어 유명해진 후드티와 비슷한 차림으로 개인 방송을 진행했다.

민서공이는 지난 25일 유튜브 채널에 ‘효리네 민박 박보검 후드티 민서공이(손민수 하기) 제가 더 나은 듯?’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달았다.

손민수는 웹툰 ‘치즈 인 더 트랩’에 등장하는 캐릭터로 주인공 홍설의 머리 모양과 옷 스타일 등을 따라 하는 인물이다. 이에 타인의 행동과 소비를 따라 하는 모양새를 두고 ‘손민수 하기’라는 신조어가 탄생했다.

이 영상은 과거 박보검이 JTBC 예능 프로그램 ‘효리네 민박’에서 착용했던 것과 비슷한 후드티를 구매한 후기를 담고 있다.

영상에서 민서공이는 “박보검씨 후드티를 샀다”며 “생각보다 예쁘더라”고 전했다.

이어 “머리는 방금 일어나서 추하지만 어깨가 넓어 보인다”며 “사길 잘했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 “(박보검보다) 내가 더 낫다”, “다음에는 뭘 따라할까”라고 하기도 했다.

앞서 민서공이는 지난 5월25일 방송된 KBS Joy 예능 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출연, 박보검 닮은 고교생으로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 등에 이름이 오르내리며 화제가 됐다. 5월 말부터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을 개설해 활동하고 있다.

민서공이는 유튜브에서 박보검의 메이크업이나 헤어 스타일을 따라하는가 하면, 박보검이 출연한 tvN 드라마 ‘청춘기록’의 줄거리와 캐릭터 등을 설명하는 영상을 올렸다가 뭇매를 맞기도 했다. 누리꾼들은 “박보검 좀 그만 따라하고 제발 본인만의 콘텐츠를 찾으라”는 비판적인 시선을 보냈다.

이에 민서공이는 지난달 유튜브 영상을 통해 “요즘은 박보검씨에게 집착하지 않는다”며 “‘나는 나대로, 너는 너대로’의 마인드로 살고 있다”고 말한 바 있다.

최승우 온라인 뉴스 기자 loonytuna@segye.com

사진=유튜브 채널 ‘민서공이’ 캡처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