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18084 0522020102763718084 03 0305001 6.2.0-RELEASE 52 뉴스핌 63665584 false true false false 1603786250000 1603786265000

[이건희 별세] "가슴이 따듯한 분"...조현준 효성 회장 이틀 연속 조문

글자크기
[서울=뉴스핌] 심지혜·구윤모 기자 = 고(故) 이건희 삼성 회장의 장례 사흘째인 27일 이 회장의 빈소가 마련된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는 정·재계 인사들이 발걸음이 이어졌다.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은 전날에 이어 이틀 연속으로 빈소를 찾았다.

뉴스핌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조현준 효성 회장이 전날에 이어 이틀 연속으로 고 이건희 삼성 회장의 빈소가 마련된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을 찾아 조문했다. 2020.10.27 sjh@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조 회장은 조문 후 취재진을 만나 "어린시절 한남동 자택에 있을 때, 이재용 부회장과 잘 놀곤 했다"면서 "고인께서 강아지들을 보내주셔서 가슴이 따듯한 분이라고 생각했다"며 고인과의 추억을 회상했다.

그는 "고인의 명복을 빈다"며 애도했다.

조 회장은 전날에도 빈소를 찾았다. 효성에 따르면 전날에는 개인적인 친분으로 조문을 했으며 이날은 이상운 부회장과 조현상 사장 등 회사 경영진과 함께 그룹차원에서 공식적으로 조문했다.

sjh@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