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714502 0372020102763714502 06 0601001 6.2.0-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781430000 1603781440000 related

'김혜영과 함께' 한혜진 "같은 회사 동생 김호중, 노래 잘하고 인기도 많아"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헤럴드POP=김나율기자]가수 한혜진이 청취자들에게 활기찬 오후를 선물했다.

한혜진은 27일 오후 방송된 KBS 2Radio ‘김혜영과 함께’에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한혜진은 과거 인연이 있었던 DJ 김혜영과 반갑게 인사를 나누며 등장부터 훈훈한 케미를 발산, 남다른 입담과 독보적인 라이브 실력으로 다양한 매력을 뽐냈다.

특히 한혜진은 자신을 언급한 후배들에 대해 “김호중은 같은 회사라서 처음 만난 동생이지만 노래도 너무 잘하고 인기도 많다. 영기와 안성훈도 너무 잘하고, 신성은 너무 착하고 매력적인 동생이다. 더 잘 될 가수들이라서 요즘에는 내가 붙어서 간다”고 너스레를 떨어 깨알 웃음도 자아냈다.

이어 한혜진은 트롯 부흥을 이끌고 있는 후배들의 모습에 “프로그램을 보면서 후배들이 그 정도의 실력과 역량을 갖고 있는지 몰랐다. 내가 더 열심히 하게 된다. 회사 동생인 영기와 안성훈과는 케미도 잘 맞는다. 같이 공연을 해보고 싶다”고 남다른 후배 사랑까지 뽐냈다.

히트곡 ‘갈색추억’과 ‘너는 내 남자’를 비롯해 애절한 댄스 트롯곡 ‘그대가 그리워’를 열창한 한혜진은 특유의 허스키한 음색과 호소력 짙은 보이스로 청취자들의 깊은 감성과 흥을 이끌어내는 것에 성공했다.

현재 한혜진은 무대와 방송을 오가며 다양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사진=KBS 2Radio ‘김혜영과 함께’ 캡처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