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98601 1082020102763698601 05 0506003 6.2.0-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34413990 false true false false 1603758067000 1603758081000

‘손흥민 결승골’ 토트넘, 번리에 1-0 승… 리그 5위 안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엑스포츠뉴스 김희웅 인턴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리그 5위에 올랐다. 이번에도 해결사는 손흥민이었다.

토트넘은 27일(한국 시간) 영국 번리에 위치한 터프 무어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6라운드에서 번리를 1-0으로 제압했다.

이날 토트넘은 4-2-3-1 포메이션을 들고나왔고, 손흥민은 왼쪽 날개로 선발 출전했다.

전반은 팽팽하게 진행됐다. 토트넘은 번리의 뒷공간을 향한 침투 패스를 자주 시도하며 손흥민의 빠른 발을 이용하려 했다. 번리는 후방에서 롱볼을 자주 연결하며 직선적인 공격을 노렸다.

전반 3분 해리 케인이 첫 슈팅을 기록했지만, 골문 위로 떴다. 전반 20분 번리의 공격수 애슐리 반스가 토트넘 골망을 갈랐으나, 오프사이드로 무효 처리됐다. 전반은 토트넘보다 번리의 공격 기회가 많았지만, 양 팀은 무득점으로 후반에 나섰다.

후반 역시 양 팀 모두 물러서지 않았다. 연신 슈팅을 때리며 상대 골문을 노렸다. 후반 30분 토트넘의 손흥민이 골네트를 흔들었다. 에릭 라멜라의 코너킥을 케인이 뒤로 빠지면서 헤더로 연결했고, 쇄도하던 손흥민이 이마로 밀어 넣으며 1-0 리드를 잡았다.

손흥민은 후반 추가시간 신입생 조 로든과 교체돼 경기장을 빠져나갔고, 토트넘은 끝까지 리드를 지켜내며 귀중한 승점 3점을 얻었다.

손흥민은 이날 1골을 추가하며 EPL 8골을 기록, 득점 단독 선두로 올라섰다.

sports@xportsnews.com / 사진=AP/연합뉴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