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97371 0962020102763697371 06 0602001 6.2.2-RELEASE 96 스포츠서울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756106000 related

'앨리스' 이다인 "행복만 남은 작품…다른 시공간에서 만나요" 종영소감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스포츠서울 이선율기자]배우 이다인이 ‘앨리스’ 종영 소감을 밝혔다.

이다인은 10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SBS 금토드라마 ‘앨리스’를 떠나보내는 소감을 게재했다.

이날 이다인은 “사랑이 가득한 배우분들과 스태프분들, 감독님들을 만나 행복했던, 행복만 남은 작품이었다”며 “도연이를 사랑해주시고 응원해주셔서 감사하다. 또 다른 시간, 또 다른 공간에서 또 다른 인물로 모두 함께 만나요”라고 말했다.

한편 이다인은 ‘앨리스’에서 세경일보 사회부 기자 김도역 역을 맡아 주원의 학창시절 친구이자 짝사랑을 이어오고 있는 인물을 연기했다.
melody@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