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95115 0802020102763695115 01 0101001 6.2.0-RELEASE 80 프레시안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746157000 1603746173000

‘예천 수한리 소나무’ 경상북도 기념물 제180호로 지정

글자크기

[홍준기 기자(=예천)(zoom800@naver.com)]
경북 예천군은 27일 감천면 수한리 한티마을 북쪽 한티고개에 위치하고 있는 ‘예천 수한리 소나무’(이하 ‘수한리 소나무’)가 경상북도 지정 기념물 제180호로 지정됐다고 밝혔다.

수한리 소나무는 고려 충신 박공이 600여년 전 한티마을에 터를 잡고 충절을 다짐하며 세 그루의 소나무를 심었다는 전설이 전해지는데 그 가운데 한 그루는 50여년 전 고사되고 남은 두 그루가 이번에 기념물로 지정됐다.

프레시안

▲경북 예천군은 감천면 수한리 한티마을 북쪽 한티고개에 위치하고 있는 ‘예천 수한리 소나무’ ⓒ예천군



군에 따르면 수한리 소나무는 한티소나무라고도 불리며 수령이 600여년으로 추정되며 두 그루 수관이 합쳐져 멀리서 보면 한 그루로 쌍간을 이루는 것처럼 보이는 등 수형이 특이하고 수관이 좋아 생태학적 가치가 높다는 평가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이번에 지정된 수한리 소나무를 비롯해 우리 지역의 소중한 문화유산을 후손들에게 널리 알릴 수 있도록 문화재 보존·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군민들께서도 지역 문화재 보호에 앞장서 줄 것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홍준기 기자(=예천)(zoom800@naver.com)]

- Copyrights ©PRESSia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