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94021 0042020102763694021 02 0201001 6.2.0-RELEASE 4 YTN 0 true true false false 1603731462000 1603732687000

제사 지내다 10명 집단 감염...의료진 1명 추가 감염

글자크기
[앵커]
가족끼리 제사를 지내다 일가족 10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습니다.

이후 제사에 참석하지 않는 가족 1명이 n차 감염됐는데 병원 의료진으로 드러나 방역 당국이 긴장하고 있습니다.

오태인 기자입니다.

[기자]
경기도 고양에 있는 30대 딸이 경남 창원 부모님 집을 찾은 건 지난 17일.

3일 동안 머물면서 제사와 가족 모임을 했습니다.

제사에 참석한 가족은 모두 13명, 이 가운데 딸 가족 3명을 포함해 10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김명섭 / 경남도 대변인 : (고양 450번이 창원 집을 방문한 건) 지난 17일 토요일부터 19일 월요일까지입니다. 가족 모임행사는 10월 18일에 있었지만 개인 접촉 시간은 차이가 있습니다.]

더군다나 모임에 참석하지 않은 다른 가족도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n차 감염까지 이뤄진 겁니다.

추가 확진자는 병원 의료진으로 병원 내 의료진과 환자 등 접촉자 검사를 하고 있습니다.

경남도는 딸을 포함한 일부 가족이 지난 18일부터 기침 등 증상이 있었던 만큼 가족 가운데 누가 먼저 감염됐는지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명섭 / 경남도 대변인 : 고양시 역학 조사관 그리고 우리도 역학 조사관이 함께 공동으로 선후관계에 대해서는 조사를 하고 있다는 점을 말씀드리겠습니다. 현재로써는 어디가 먼저 선후다라고 말씀드릴 정도의 수준까지 이르지 않았음을….]

방역 당국은 정확한 감염경로를 파악하기 위해 확진자들의 동선과 접촉자 등을 파악하고 있습니다.

또 확진자가 한꺼번에 발생했고 최초 증상 일부터 많은 시간이 지난 만큼 폭넓게 접촉자를 찾고 있습니다.

YTN 오태인[otaein@ytn.co.kr]입니다.

※ '당신의 제보가 뉴스가 됩니다' YTN은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YTN을 검색해 채널 추가 [전화] 02-398-8585 [메일] social@ytn.co.kr [온라인 제보] www.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YTN 이벤트 참여하고 아이패드, 에어팟 받아 가세요!
▶ 대한민국 대표 뉴스 채널 YTN 생방송보기
▶ 네이버에서 YTN 뉴스 채널 구독하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