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85139 0362020102663685139 06 0602001 6.2.0-RELEASE 36 한국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695840000 1603695914000 related

빽가 "리더 김종민에게 서운한 것이 있다" 섭섭함 토로

글자크기
한국일보

빽가가 입담을 뽐낸다. MBC 에브리원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요태 빽가가 리더 김종민에게 서운함을 토로한다.

27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는 '방구석 디너쇼! 화요일 화요일은 즐거워' 특집으로 90년대 가요계를 주름잡았던 현재 진행형 레전드 가수 채리나-신지-김종민-빽가-천명훈이 출연한다.

21년 차 최장수 혼성 그룹 코요태의 멤버인 빽가는 "리더 김종민에게 서운한 것이 있다"고 깜짝 발언을 해 김종민을 놀라게 만들었다.

2016년 KBS 연예대상에서 단독 대상의 영광을 누렸던 김종민이 그날 수상 소감에서 빽가 이름을 호명하지 않았다는 것. 이에 김종민은 2020년 연예대상 대상을 수상했다고 상상하며 "오로지 빽가 때문에 내가 이 자리에 있는 것"이라는 수상소감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빽가, 김종민, 천명훈의 댄스 대결도 펼쳐진다. 빽가는 "채리나가 룰라, 디바로 활동하던 시절 안무팀 막내였다"고 전했다. 빽가는 JYP 전속 백업 댄서 출신으로 박진영, 비, 별 등 무대에서 춤을 추기도 했었다고.

이에 엄정화 V맨 출신 김종민, 솔리드 백업 댄서 출신 천명훈과 즉석에서 자존심을 건 댄스 배틀이 펼쳐졌다고 한다. 특히 빽가가 수줍은 섹시 댄스로 현장을 뜨겁게 달궜다는 후문이다.

빽가-김종민-천명훈의 댄스 배틀은 27일 오후 8시 30분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정은 기자 jennykim@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