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82724 0112020102663682724 01 0101001 6.2.0-RELEASE 11 머니투데이 53204111 false true false false 1603693018000 1603693101000

秋, '윤석열 해임' 묻자 "감찰 결과 따라 결정할 문제"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서진욱 , 안채원 기자] [the300][국감현장]법사위, 법무부 등 종합감사

머니투데이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2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의 법무부, 대법원, 감사원, 헌법재판소, 법제처에 대한 종합감사에서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사진=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한 해임 건의 의사를 묻자 "감찰 결과에 따라서 정치권의 여타 의견들을 참고해서 그 후에 결정할 문제"라고 답했다.

추 장관은 26일 법사위의 법무부 등 종합감사에서 조수진 국민의힘 의원의 관련 질의에 "피고인을 66번이나 소환해서 짜맞추기 수사 의혹이 제기됐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추 장관은 윤석열 검찰총장이 서울중앙지검장으로 재임할 당시 한국전파진흥원의 옵티머스자산운용 수사의뢰 건을 무혐의 처분한 것과 관련해 해당 수사팀과 윤 총장을 감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추 장관은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종합 국정감사에서 김유철 당시 형사6부장검사와 이규철 변호사를 언급하며 "중앙지검의 처리 과정이 적법했는데 윤 총장을 위해서라도 명명백백히 밝혀야 한다"는 여당 의원들의 질의에 "감찰 예정"이라고 말했다.

서진욱 , 안채원 기자 sjw@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