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79032 0562020102663679032 04 0404001 6.2.0-RELEASE 56 세계일보 0 false true true false 1603688804000 1603688818000

9·11 테러 주체 알카에다 '넘버2' 알-마스리, 아프간서 피살

글자크기
세계일보

오사마 빈 라덴이 이끈 극단주의 국제 테러 조직 알카에다의 고위급 지도자가 아프가니스탄의 현지 특수부대에 의해 사살됐다.

25일(현지시간) 외신 보도에 따르면 아프가니스탄 국가안보국(NDS)은 24일 현지 특수부대 작전을 통해 가즈니 지역에서 알카에다의 핵심 멤버 아부 무흐신 알-마스리를 사살했다.

구체적인 작전내용과 시기는 알려지지 않았으나 알-마스리는 알카에다의 남아시아 지역 조직 ‘넘버2’로 알려진 고위급 지도자다. 그는 이집트 출신으로 미국 연방수사국(FBI)의 지명 수배 테러리스트에도 오른 인물이다. 외국 테러 조직 지원, 미국인 암살 음모 등의 혐의를 받아왔다.

미국 국가대테러센터(NTCT) 수장인 크리스 밀러는 성명을 통해 “(알-마스리의 죽음으로) 테러리스트 조직은 중대한 차질을 겪을 것”임을 밝혔다.

알카에다는 지난 2011년 5월 미군 특수부대에 의해 사살된 오사마 빈 라덴이 이끈 국제 테러 조직으로 9·11 테러 등을 일으켰다. 빈 라덴의 사망 이후에도 알카에다는 여전히 여러 나라에서 활동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예은 온라인 뉴스 기자 bona@segye.com

사진=FBI 홈페이지 캡처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