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77764 0532020102663677764 08 0801001 6.2.0-RELEASE 53 노컷뉴스 0 false true true false 1603686915000 1603687002000

이건희 회장 입관식…원불교식으로 진행돼

글자크기
CBS노컷뉴스 최철 기자

노컷뉴스

(사진=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건희 삼성그룹 회장의 입관식이 26일 오전 삼성서울병원에서 진행됐다. 빈소를 차린 지 이틀째인 이날 삼성 전·현직 사장 등을 비롯한 조문객들이 줄을 이었다.

입관식은 이건희 회장의 유족들이 참석한 가운데 오전 9시부터 원불교식으로 진행됐다.

이 회장은 생전 장모인 고(故) 김혜성 여사의 영향으로 원불교에 입교해 부인 홍라희 전 관장과 함께 신앙활동을 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고인의 원불교 법명은 중덕(重德), 법호는 중산(重山)이다.

앞서 유족들은 고인의 뜻에 따라 이 회장 장례를 가족장으로 치르기로 하고 외부 조문·조화를 사양한다고 밝혔지만 정·재계 인사들의 발걸음이 계속되고 있다.

이날 첫 조문객은 삼성 전·현직 사장들이었다. 장충기 전 삼성 미래전략실 차장, 김기남 삼성 부회장, 강인엽 사장, 진교영 사장, 권오현 삼성 고문 등이 오전에 속속 빈소를 찾았다.

전날에는 이 회장의 조카인 CJ그룹 이재현 회장 일가, 정몽윤 현대해상 회장, 정몽규 HDC회장 등이 다녀갔다.

문재인 대통령도 노영민 비서실장과 이호승 경제수석을 보내 유족을 위로했다. 이재명 경기지사도 빈소를 찾았다.

이건희 회장의 장례는 4일장으로 발인은 오는 28일 오전이다.

저작권자 © CBS 노컷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