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75829 0022020102663675829 08 0801001 6.2.0-RELEASE 2 중앙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683105000 1603683141000

"원하는 친구만 초대해 대화"…사생활 보호 메신저 '비밀리' 출시

글자크기
중앙일보

사생활 보호 메신저 '비밀리' 로고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원하는 친구만 초대해 대화를 나눌 수 있는 사생활 보호 메신저가 출시됐다.

통합 결제업체 다날 출신 3명이 설립한 모바일 메신저 플랫폼 개발 전문기업 ‘비밀리’는 사생활 보호에 특화된 모바일 메신저 ‘비밀리(Bemily)’를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비밀리’는 상대방과의 초대와 수락 과정을 거쳐 친구를 맺을 수 있으며, 상대방에게 내 연락처가 있어도 가입 알림이 발생하지 않아 친구 수락 전까지 가입 사실을 알 수 없다.

대화방에서 친구들과 나눈 메시지와 사진, 동영상은 사용자가 친구화면에서도 언제든지 삭제할 수 있다. 또한 자동삭제 타이머를 설정하면, 친구가 읽은 메시지는 1분, 10분, 1시간, 1일 간격으로 친구화면까지 자동으로 사라지게 된다.

또 대화방에서 공유한 사진과 동영상을 상대방이 다운로드, 전달, 공유를 하는 것을 원하지 않을 경우, 사진ㆍ동영상 공유 오프(OFF) 기능을 쓰면 된다.

비밀리는 또 이모티콘에 직접대화를 입력해 웹툰처럼 대화할 수 있는 ‘버블티콘’ 기능도 제공한다.

이밖에도 그룹별로 다른 프로필 적용, 대화방 테마 설정, 크기조절 등 기존 메신저와 차별화하기 위한 다양한 기능을 추가했다.

한편, 비밀리(Bemily)는 Be와 Family의 합성어로 ‘가족이 되다’라는 의미다.

비밀리 관계자는 “비대면 의사소통이 일상화된 지금, 메신저 보안 기능에 대한 관심이 늘어나고 있어 디지털 개인 공간을 침해 받지 않도록 프라이버시 기능을 강화한 비밀리를 출시했다“며 “비밀리는 스마트폰에 취약한 시니어 세대의 메신저 피싱을 방지해 주고, 원하는 친구만 등록해 불필요한 광고 메시지 차단, 웹툰처럼 재밌는 버블티콘을 통해 창의적이고 안전한 메신저 문화가 조성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경희 기자 amator@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이슈를 쉽게 정리해주는 '썰리'

ⓒ중앙일보(https://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