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63688 0522020102663663688 04 0401001 6.2.0-RELEASE 52 뉴스핌 63182444 false true false false 1603649568000 1603649606000

트럼프 저격한 오바마 "한국 인구당 코로나 사망률 미국의 1.3% 불과"

글자크기
[샌프란시스코=뉴스핌]김나래 특파원=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이 한국의 코로나19 사례를 언급하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코로나19 정책에 대해 비판했다.

뉴스핌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 [사진= 로이터 뉴스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5일(현지시간) 주요 외신 등에 따르면 오바마 전 대통령은 전일 플로리다주 마이애미에서 가진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 지원 유세에서 한국과 미국의 인구당 코로나19 사망률을 비교했다.

그는 "한국과 미국의 첫 확진자는 같은 날 나왔지만, 현재 한국의 인구당 사망자는 우리의 1.3%에 불과하다"며 "한국 정부가 정책에 굉장히 신경을 썼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이와 더불어 캐나다도 정부 조치로 코로나19 사망자수는 미국의 39% 수준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또 트럼프 대통령이 코로나19에 걸렸던 사실도 언급했다. 자신을 보호할 기본적 조처도 하지 않았다며 강도 높게 비판했다.

이어 오바마 전 대통령은 "코로나19 대유행 8개월만에 다시 신규 감염자 수가 기록적으로 늘고 있다"면서 "트럼프 대통령이 초기에 일했다면 상황이 이렇게까지 나빠지지 않았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ticktock0326@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