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62661 0202020102563662661 06 0602001 6.2.0-RELEASE 20 스타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629889000 1603629969000 related

`미우새` 이상화 "2014 소치 올림픽, 가장 기억에 남아"

글자크기
스타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석훈철 객원기자]

이상화가 2014 소치 올림픽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고 밝혔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올림픽에 대한 생각을 솔직하게 털어놓는 이상화의 모습이 그려졌다.

서장훈은 가장 기억에 남는 경기를 이상화에게 물었다. 이상화는 "2014년 소치 올림픽"이라고 답했다. 그는 "2010년 밴쿠버 올림픽 때도 금메달을 땄지만 21살이었거든요. 이 어린 상화가 4년 뒤에 메달을 딴다는 보장도 없고 부상도 있었고 2연패 부담도 있어서 '과연 딸 수 있을까'라는 생각을 했어요"라며 "되게 뿌듯했어요"라고 밝혔다.

신동엽은 "경기 중에 승리를 예상했던 순간 있었어요?"라고 물었다. 이상화는 "1차 레이스 때 갑자기 앞 조 선수가 거의 제 기록에 근접해 온 거예요"라며 "'역시 올림픽은 진짜 모르는 거구나'라는 생각에 진짜 떨렸어요"라고 솔직하게 답했다.

한편,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는 엄마가 화자가 되어 아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