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56460 1182020102563656460 05 0501001 6.2.0-RELEASE 118 오마이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603260000 1603603506000

탬파베이, 9회말 대역전 드라마... 최지만 2볼넷 1득점

글자크기

[메이저리그] LA 다저스 꺾고 월드시리즈 2승 2패 균형 맞춰

오마이뉴스

▲ 탬파베이 레이스의 월드시리즈 4차전 승리를 전하는 메이저리그 공식 홈페이지 갈무리. ⓒ 메이저리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탬파베이 레이스가 극적인 역전승을 거두고 월드시리즈 무대에서 2승째를 거뒀다.

탬파베이는 25일(한국시각)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 글로브라이프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월드시리즈(7전 4승제) 4차전에서 9회말에 터진 끝내기 안타로 LA 다저스에 8-7 역전승을 거두고 2승 2패로 균형을 맞췄다.

2승 1패로 앞서나가던 다저스는 경기 초반 1회초 저스틴 터너가 탬파베이 선발투수 라이언 야브로를 상대로 솔로 홈런을 터뜨린 데 이어 3회초에도 코리 시거가 솔로 홈런을 더하며 2-0으로 기선을 제압했다.

다저스의 기선 제압... 물러서지 않은 탬파베이

그러나 탬파베이도 4회말 랜디 아로자레나가 솔로 홈런으로 추격에 나서며 접전을 예고했다. 특히 아로자레나는 이번 포스트시즌에만 9개의 홈런을 터뜨리며 단일 포스트시즌 홈런 신기록을 세웠다.

구원 투수들의 난조로 6회초까지 2-4로 끌려가던 탬파베이는 홈런 한 방으로 역전에 성공했다. 6회말 아로자레나가 중전 안타와 최지만의 볼넷으로 만든 찬스에서 브랜든 라우가 3점 홈런을 터뜨린 것이다.

하지만 월드시리즈답게 승부는 쉽게 끝나지 않았다. 다저스는 7회초 작 피더슨의 2타점 적시타로 재역전에 성공한 뒤 탬파베이도 7회말 곧바로 케빈 키어마이어가 솔로 홈런을 터뜨리며 양 팀은 6-6으로 팽팽하게 맞섰다.

다저스는 8회초 선두타자 크리스 테일러가 2루타를 터뜨린 뒤 시거의 적시타로 다시 1점을 올리며 탬파베이를 벼랑 끝으로 내몰았다.

그러나 탬파베이는 마지막 9회말 기적을 일궈냈다. 다저스의 마무리투수 캔리 잰슨을 상대로 키어마이어가 중전 안타를 치고 나간 뒤 아로자레나가 볼넷으로 1, 2루 찬스를 만들며 다시 분위기가 탬파베이로 넘어왔다.

탬파베이, 1승 이상의 기쁨... 우승까지 이어갈까

여기서 탬파베이는 대주자로 출전한 브렛 필립스를 타석에 세우는 승부수를 던졌고, 필립스는 자신의 월드시리즈 첫 타석에서 천금 같은 중전 적시타를 터뜨리며 2루 주자를 홈으로 불러들였다.

당황한 다저스는 수비진의 실수까지 겹치면서 1루 주자까지 홈을 밟게 했고, 결국 탬파베이의 8-7 승리로 경기가 끝났다. 최지만은 6회말부터 대타로 출전해 볼넷 2개를 얻어내며 팀의 승리를 도왔다.

이날 4차전을 내주면 3패로 벼랑 끝에 몰릴 뻔했던 탬파베이는 극적인 역전승을 거두며 단순한 1승 이상의 효과를 누렸다. 반면 다저스는 뼈아픈 역전패를 당하며 탬파베이에 기세를 내주고 말았다.

이날 결과가 앞으로 남은 경기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주목된다. 양 팀은 26일 같은 장소에서 5차전을 벌인다.

윤현 기자(goodwill7@naver.com)

저작권자(c) 오마이뉴스(시민기자),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마이뉴스에서는 누구나 기자 [시민기자 가입하기]
▶세상을 바꾸는 힘 [오마이뉴스 후원하기]]
▶오마이뉴스 공식 SNS [페이스북] [트위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