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49660 1092020102463649660 02 0201001 6.2.0-RELEASE 109 KBS 0 true true false false 1603548802000 1603549539000

식당서 큰 소리로 ‘야동’ 보고 소란피운 60대 징역형

글자크기

[KBS 울산]
울산지방법원은 식당과 유흥주점에서 상습적으로 행패를 부린 혐의로 기소된 62살 A씨에게 징역 3년과 벌금 60만 원을 선고했습니다.

A씨는 지난 1월 남구의 한 식당에서 휴대전화 음향을 크게 튼 채로 음란 동영상을 보다가 종업원이 소리를 줄여 달라고 요청하자 이에 격분해 욕을 하고 소란을 피우는 등 식당 영업을 방해한 혐의 등으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KBS

KBS는 여러분과 함께 만들어갑니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남미경 기자 (news8368@kbs.co.kr)

<저작권자ⓒ KBS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