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49643 0512020102463649643 06 0602001 6.2.0-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549128000 1603549133000 related

'온앤오프' 이솜X박혜수가 말하는 고아성 "귀엽고 사랑스러워"

글자크기
뉴스1

tvN '온앤오프'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고아성의 지인들이 고아성의 매력을 자랑했다.

24일 오후 방송된 tvN '온앤오프'에서는 배우 고아성의 사적 다큐가 공개됐다.

이날 고아성은 "연기자로서 개인적인 모습을 보여준 적이 한 번도 없다. '온앤오프'의 애청자로서 엄정화 편을 정말 재밌게 봤다. 용기를 내고 공개해봐야겠다고 생각했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또 같은 날 스튜디오에 출연한 오마이걸 효정의 출연분도 재밌게 봤다고. 고아성은 "사실 오프를 보내는 공간이 두 곳이다"라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고아성은 영화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개봉을 앞두고 홍보 일정에 매진해 있었다. 빽빽한 일정이었지만 고아성은 지치지 않는 체력을 보여줬다. 이솜은 "같이 작업을 하기 전에는 어른스러운 배우라고 생각했는데 촬영을 하며 소녀다운 모습을 봤다"고 말했다. 박혜수도 "귀엽고 사랑스럽다"고 덧붙였다. 특히 감성이 풍부해 잘 우는 편인데 혼자 있을 때도 그런지 궁금하다고 말했다.

고아성은 쉬는 날 아침 일어나자마자 침대에 엎드려 '온앤오프' 재방송을 봤다. 세 자매 중 막내인 고아성은 가족들과 살고, 둘째 언니와 함께 방을 함께 살고 있으며 독립 경험도, 계획도 없다고 전했다. 옷장을 뒤지는데 입으려는 옷이 없자 바로 언니에게 전화했다. 싸울 거라는 예상과 달리 고아성은 웃으며 전화를 끝냈고, 조금 뒤 옷장에서 옷을 찾았다. 고아성은 "언니들이랑 한 번도 싸워본 적이 없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