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48822 0372020102463648822 06 0601001 6.2.0-RELEASE 37 헤럴드경제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539325000 1603539327000 related

'오 삼광빌라' 전인화, 정보석 보호자 됐다..."닮았는데"

글자크기
헤럴드경제

KBS2TV '오! 삼광빌라!'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 전인화가 정보석의 보호자가 됐다.

24일 방송된 KBS2TV '오! 삼광빌라!'(연출 홍석구/ 극본 윤경아)에서는 이순정(전인화 분)이 기억을 잃은 우정후(정보석 분)의 보호자가 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우정후는 길에서 마주친 첫사랑 이순정을 보다가 그만 사고를 당했다. 이에 이순정은 우정후를 데리고 병원에 갔다.

의사는 이순정에게 “환자분 아직 의식이 완전히 돌아온 상태가 아니니 지켜보라"고 했고 이순정은 집에 가려고 했다. 그러나 의사는 “의식 회복 못할 경우에 경찰에 의뢰해야 할 수 있어 진술이 필요할 수 있다"고 말해 이순정은 병원에 남았다.

이후 우정후는 병원에서 자신의 이름을 "제임스"라고 말했다. 이순정은 과거 자신에게 국어사전을 줬던 우정후를 떠올리며 "이상하네 예전 그분이 생각난다"고 말했다.

우정후는 갑자기 과거 빚쟁이들에게 폭력을 당했던 일을 떠올리며 병원에 있는 사람들을 과거 자신을 폭행했던 사람들로 착각했다. 이에 우정후는 병원에서 도망쳤고, 이순정은 우정후를 쫓아갔다.

우정후에게 이순정은 "혹시 우정후 씨 아니시냐"고 했다. 하지만 우정후는 아무 기억이 안난다고 했다. 이순정은 "아저씨 아내분 전화번호라도 알려달라"고 했지만 소용이 없었다.

popnews@heraldcorp.com

- Copyrights ⓒ 헤럴드POP & heraldpop.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