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48809 0512020102463648809 06 0602001 6.2.0-RELEASE 51 뉴스1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539233000 1603539241000 related

'오! 삼광빌라!' 전인화, 기억 잃은 정보석 집에 데려왔다

글자크기
뉴스1

KBS 2TV '오! 삼광빌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오! 삼광빌라!' 전인화가 기억을 잃은 정보석을 집에 데려왔다.

24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극본 윤경아/연출 홍석구)에서는 우정후(정보석 분)가 삼광빌라에 들어왔다.

이날 이순정은 우정후를 보며 '참 많이 닮았다'라고 생각해 다시 한번 이름을 물었다. 우정후는 본인에 대해 아무것도 기억하지 못했다. 이순정은 "우정후 씨 아니시냐?"고 물었지만 우정후의 기억은 돌아오지 않았다. 이순정은 우정후를 두고 돌아가려다 그가 눈에 밟힌 듯 쉽게 발을 떼지 못했다. 결국 다시 돌아온 이순정은 우정후에게 "이대로 못 가겠다. 옷깃만 스쳐도 인연이라는데 이렇게 두고 어떻게 가냐"고 말했다. 우정후는 이순정에게 "머리가 하얗다. 통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 솔직하게 말했다.

김확세(인교진 분)는 이순정이 우정후와 함께 있다는 말을 듣고 걱정했지만, 이내 이순정과 처음 만났을 때 노숙자였던 자신을 도와줬던 걸 떠올렸다. 이순정은 우정후를 데리고 서울에 왔다. 김확세는 우정후를 경찰에 신고하자고 했지만, 이순정은 우정후가 몸을 회복할 때까지만 데리고 있자고 설득했다. 결국 우정후는 다른 가족들 몰래 삼광빌라에 들어오게 됐다.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