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48500 1082020102463648500 06 0602001 6.2.0-RELEASE 108 엑스포츠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536315000 1603536831000 related

'놀면 뭐하니' 엄정화X이효리X제시X화사, 환불원정대 성곡적 데뷔 '눈물' [종합]

글자크기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가수 엄정화, 이효리, 제시, 마마무 화사가 환불원정대 데뷔 무대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24일 방송된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엄정화, 이효리, 제시, 화사가 환불원정대로 데뷔하는 과정이 전파를 탔다.

이날 엄정화, 이효리, 제시, 화사는 환불원정대 데뷔 무대를 위해 안무를 연습했다. 이때 유재석은 'DON'T TOUCH ME'의 뮤직비디오 촬영을 지인에게 맡기겠다고 밝혀 멤버들의 원성을 샀다. 그러나 유재석은 "아는 사람이랑 해서 내가 실망시킨 적 있냐"라며 큰소리쳤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에 엄정화는 "신기하다. (제작자로서) 능력이. 계속 부탁하고 싶다. 다음 앨범도"라며 맞장구쳤고, 이효리 역시 "저도 조지(이상순)랑 '내 귀에 캔디' 같은 거 하나 해달라"라며 인정했다.

또 유재석은 멤버들에게 데뷔일을 공개했고, SBS '쇼! 음악중심'에서 첫 데뷔 무대를 가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엄정화는 "처음 등장은 진짜 멋있게 해달라"라며 당부했다.

멤버들은 쉬는 시간에 잠시 대화를 나눴고,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로 인해 관객들이 없는 것을 아쉬워했다.

엄정화는 "너무 그리운 게 가끔 눈 감으면 그 소리가 들린다"라며 과거를 떠올렸고, 제시는 "(관객이) 너무 오랫동안 없이 하니까 갑자기 사람 엄청 많으면 그럴 거 같다"라며 털어놨다.

더 나아가 제시는 "하고 싶은데 좀 떨린다"라며 밝혔고, 엄정화는 "그럴 때가 있었나 싶다"라며 거들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김종민은 환불원정대 매니저로서 '쇼! 음악중심' 제작진과 사전 미팅을 진행했다. 김종민은 코요태 신곡을 언급했고, "린다G가 만든 곡이다"라며 자랑했다. '쇼! 음악중심' 제작진은 "환불원정대 이야기할 때보다 더 눈이 반짝이신다"라며 돌직구를 날렸다.

환불원정대 데뷔 당일 매니저들은 다른 가수들이 가져갈 수 있게 복도에 떡을 비치했다. 더보이즈, 우주소녀, NCT U 등 후배 가수들은 환불원정대와 매니저들의 대기실을 찾았다.

게다가 환불원정대 인터뷰 도중 MC를 맡은 현진은 말실수 했고, 이효리는 "때리지 않는다. 무서워하지 마라"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뿐만 아니라 환불원정대 멤버들은 대기실에 응원 메시지와 케이크가 준비돼 있는 것을 보고 감동했다.

멤버들과 유재석, 정재형, 김종민, 안무팀까지 다 함께 모여 대기실에서 첫 무대를 모니터했고, 멤버들은 카리스마 넘치는 매력으로 성공적인 데뷔 무대를 꾸몄다.

엄정화는 "고맙다고 이야기하고 싶었다. 내가 가지고 있는 걸 잊고 도전하게 해줘서 너무 행복하다"라며 눈물 흘렸고, 이효리는 눈시울을 붉혔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MBC 방송화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