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46956 0522020102463646956 03 0304001 6.2.0-RELEASE 52 뉴스핌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524639000 1603524706000

[코로나19] 당국 "국내 개발 항체 치료제, 6개 유전형 전부 효과 보여"

글자크기
[서울=뉴스핌] 박다영 기자 = 국내에서 개발중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항체 치료제가 바이러스 6개 유전형 전체에 대해 세포 수준에서 방어 효과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이하 방대본)는 24일 정례브리핑에서 항체 치료제 개발 현황에 대해 발표했다.

뉴스핌

권준욱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 부본부장 [사진=질병관리청]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계건강기구(WHO)는 아미노산 종류에 따라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유전형을 S, L, V, G, GH, GR 등 6개로 구분했다. 최초 중국 후베이성 우한에서 발생한 바이러스는 S형이었고, 대구·경북 지역 유행은 V형이었다. 5월 이태원 클럽발 유행 이후 국내에서는 GH형이 유행하고 있다.

권준욱 방대본 부본부장은 "국내 개발중인 항체치료제가 분리주 6개 유전형 전체에 대해 세포 수준에서 중화능(방어능력)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말했다.

권 부본부장은 "세포 수준에서 중화능이 있다는 것은 변형, 변이가 일어난 바이러스에 감염된 인체 또는 사람에서 직접적인 확인은 아니고, 세포를 갖고 진행한 실험을 통해서 확인됐다는 의미다"고 덧붙였다.

allzero@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