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43687 0512020102463643687 01 0103001 6.2.0-RELEASE 51 뉴스1 64163280 false true false false 1603502087000 1603502098000

국민의힘, 야당몫 공수처장 추천위원에 '임정혁·이헌 변호사' 내정

글자크기

與, 오는 26일 데드라인 압박 속 국민의힘 추천위원 내정

사법연수원 16기 '공안통' 임정혁…세월호 특조위 부위원장 이헌 내정

뉴스1

'드루킹 특별검사' 후보로 추천된 임정혁 변호사가 7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초동 법무법인 산우로 들어서고 있다. 임 변호사는 1956년생으로 중앙고, 서울대 법대를 졸업하고 사법시험 26회와 행정고시 28회에 합격했다. 2018.6.7/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김정률 기자 = 국민의힘이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 후보 추천위원에 대검찰청 차장검사 출신인 임정혁 변호사와 대한법률구조공단 이사장을 맡은 바 있는 이헌 변호사를 내정한 것으로 24일 확인됐다.

국민의힘은 이르면 오는 26일 임 변호사와 이헌 변호사 등 2명을 공수처장 추천위원으로 제출할 것으로 보인다.

국민의힘은 그동안 지난 20대 국회에서 여권에서 발의한 공수처법의 헌법재판소 위헌 심리를 기다려야 한다고 주장했다. 하지만 더불어민주당이 오는 26일까지 야당 몫 공수처 추천위원이 없으면 모법 개정에 나서겠다며 야권을 압박하자 최종 후보군을 선정한 것으로 보인다.

국민의힘 법사위 관계자는 뉴스1과 통화에서 "임 변호사와 이 변호사가 내정됐다"며 "최종 결정은 주호영 원내대표가 하게 될 것"이라고 했다.

사법연수원 16기인 임 변호사는 서울중앙지검 공안2부장과 대검 공안 2·3과장 등을 거친 임 변호사는 대표적인 공안통이다. 지난 2012녀 대검 공안 부장으로 재적할 때 당시 통합진보당의 비례대표 부정경선 사건을 맡았다. 2018년 드루킹 댓글 조작 사건 특검 때에도 최종 후보군에 오른 바 있다.

뉴스1

이헌 대한법률구조공단 이사장이 23일 오전 서울 서초구 대한법률구조공단 회의실에서 열린 법률공단 노조파업 관련 간담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이날 이 이사장은 "이번 노조의 총파업은 변호사법에 위배되는 불법파업이며 공단은 불법파업에 적극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법률공단노조는 이 이사장을 박근혜정부 국정농단 세력의 낙하산으로 규정하고 지난 21일부터 퇴진을 촉구하는 총파업에 돌입했다. 2018.2.23/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임 변호사와 함께 사법연수원 16기인 이 변호사는 대한법률구조공단 이사장과 보수 성향 변호사단체인 '시민과함께하는변호사들' 공동대표를 맡은 바 있다. 지난해 3월 보수 단체인 '한반도인권과통일을위한변호사모임' 공동대표로 선임됐다.

이 변호사는 지난 2015년 새누리당 추천 몫으로 세월호 참사 특별조사위원회 부위원장을 맡기도 했다.

국민의힘이 오는 26일 이들 두 명의 명단을 제출하면 그동안 꽉 막혀있던 공수처 출범에도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다만 공수처장은 전체 추천위원 7명 중 6명이 동의해야 하는 만큼 야당에서 동의하지 않으면 공수처장 추천을 두고 다시 논란이 일 수 있다.
jrkim@news1.kr

[© 뉴스1코리아(news1.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