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27725 0782020102363627725 08 0803001 6.2.0-RELEASE 78 이투데이 61247484 false true false false 1603421435000 1603429749000

아이폰12, 쿠팡 등에서 조기품절…공시지원금은 최대 24만 원

글자크기
이투데이

애플의 첫 5G 스마트폰인 아이폰12가 자급제 채널에서 1차 물량이 조기 소진됐다.

아이폰12, 아이폰12 프로가 쿠팡, 11번가, 위메프 등 23일 0시 시작한 사전예약에서 10분 안에 소진됐다. 사전판매 구매자는 이달 30일 제품을 수령한다.

국내 이동통신사의 애플 아이폰12 공시지원금은 최대 24만 원 수준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삼성전자갤럭시노트20 출시 당시 공시지원금과 비슷한 수준이다. 아이폰은 이동통신사 공시지원금이 적어 자급제로 구입하는 비율이 높다.

공시지원금이 가장 높은 곳은 KT로 요금제별 6만3000원∼24만 원의 공시지원금을 준다. SKT는 5만3000∼13만8000원, LG유플러스는 8만4000∼22만9000원을 제공한다. 아이폰12 공시지원금은 아이폰12가 정식 출시되는 30일 최종 확정된다.

[이투데이/이지민 기자(aaaa3469@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Copyrightⓒ이투데이,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