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18136 0092020102363618136 04 0401001 6.2.0-RELEASE 9 뉴시스 63182444 false true false false 1603399547000 1603399567000

트럼프·바이든, '코로나19 음성' 받고 마지막 대선토론 출격

글자크기

오늘 마지막 대선 TV토론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런던=뉴시스] 이지예 기자 = 22일(현지시간) 미국 대선 마지막 TV토론을 앞두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민주당의 조 바이든 후보 모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음성 판정을 받았다.

AP, NBC 등에 따르면 마크 메도우스 백악관 비서실장은 트럼프 대통령이 이날 밤 대선 토론에 앞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은 결과 음성이 나왔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토론회가 열리는 테네시주로 향하는 대통령 전용기 안에서 검사를 받았다고 전해졌다.

바이든 선거캠프 역시 성명을 내고 바이든 후보가 이날 코로나19 검사를 받았으며 결과는 음성이라고 발표했다.

마지막 대선 후보 TV토론은 이날 미 동부 시간으로 오후 9시(한국시간 23일 오전 10시) 테네시주 내슈빌에서 열린다. 진행은 NBC방송 크리스틴 웰커가 맡는다.

미 대선 토론회는 본래 3차례 열린다. 하지만 이번에는 지난 15일 예정이던 2차 TV토론이 트럼프 대통령의 코로나19 확진과 화상 토론 거부로 무산됐다.

트럼프 대통은 이달 1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그는 월터리드 국립 군병원에 사흘간 입원했다가 5일 백악관에 복귀했다. 이후 퇴원 일주일만인 12일 음성 판정이 나왔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ez@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 뉴시스 빅데이터 MSI 주가시세표 바로가기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