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17266 0012020102363617266 02 0201001 6.2.0-RELEASE 1 경향신문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386600000 1603406048000

윤석열,“퇴임후 정치할 것인가”는 의원 질문에 “말씀드리기 어렵다”

글자크기
[경향신문]
윤석열 검찰총장은 22일 총장 퇴임이후 정치를 할 것이냐는 질문에 즉답을 피했다.

윤 총장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대검찰청 국정감사에서 정계 진출 의향을 묻는 의원들 질문에 “퇴임하고 나면 우리 사회와 국민을 위해서 어떻게 봉사할지 그런 방법을 천천히 생각해보겠다”고 말했다고 연합뉴스가 보도했다. 윤 총장은 이어 ‘정치를 하겠다는 뜻이냐’는 질문에는 “그건 제가 말씀드리기 어렵다”고 밝혔다. 윤 총장은 대권 여론조사에서 후보로 거론된다고 하자 “지금은 제 직무를 다하는 것만으로 다른 생각을 할 겨를이 없다”고 답했다.

윤 총장은 조국 전 법무부 장관 수사에 대해 “솔직히 검찰조직의 장으로 오히려 불리한 선택을 했다는 생각도 했다”고 밝혔다. 윤 총장은 “만약 검찰개혁 저지 등 어떤 나쁜 목적이 있었다면 수사는 안 하고 대가를 받는 것이 맞다”고도 했다.

대검 국정감사는 23일 새벽 1시가 넘어서 종료됐다.



경향신문

윤석열 검찰총장이 22일 서울 여의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대검찰청 국정감사에서 더불어민주당 박범계 의원과 언쟁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광호 기자 lubof@kyunghyang.com

▶ 인터랙티브:난 어떤 동학개미
▶ 경향신문 바로가기
▶ 경향신문 구독신청하기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