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15428 0362020102263615428 07 0703001 6.2.0-RELEASE 36 한국일보 40552661 false true false false 1603369260000 1603369272000

이병헌, 부일영화상 남우주연상 수상..."함께한 배우들 덕분"

글자크기
한국일보

이병헌. 한국일보 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이병헌이 '남산의 부장들'로 부일영화상 남우주연상을 차지했다.

22일 오후 부산 해운대구 벡스코 오디토리움에서 '제29회 부일영화상' 시상식이 개최됐다.

이날 이병헌은 '남산의 부장들'로 남우주연상을 수상했다. 그는 "제가 4년 전, 2016년 우민호 감독님의 '내부자들'로 부일영화상을 받고 이번에 또 우민호 감독님과 영화를 해서 상을 받게 됐다. 묘한 인연인 거 같다"고 말했다.

이어 "형식적으로 하는 말이 아니라 이번 작품을 하면서 어떤 생각이 들었냐면 나도 몰랐던 연기를 잘하는 배우들이 정말 놀랍도록 많구나 하는 생각이었다. 주요 배우들과 함께하면서 놀라움을 금치 못하는 순간순간들이 있었다"며 "누가 받았어도 이상하지 않았을 것 같다. 함께한 배우들 덕분에 상을 받게 된 것 같아 너무 고맙고, 우민호 감독님께도 너무 고맙다"고 덧붙였다.

또한 이병헌은 "영화 시상식에 오는데 굉장히 낯설게 느껴졌다. 마치 처음 오는 것 같은 긴장감이 있었다"면서 "어서 빨리 관객들과 웃는 얼굴로 볼 수 있는 날이 빨리 왔으면 좋겠다. 모두 건강하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유수경 기자 uu84@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