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15027 0962020102263615027 05 0507001 6.2.0-RELEASE 96 스포츠서울 58654445 false true false false 1603367355000 1603367356000

롯데, KBO 역대 두번째 4타자 연속 홈런[SS현장]

글자크기
스포츠서울

롯데 이대호가 16일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2020 KBO리그 키움과 롯데의 경기 7회초 1사 2,3루 상황에서 키움 투수 김태훈을 상대로 2타점 적시타를 치고 힘차게 베이스러닝을 하고 있다.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문학=스포츠서울 남서영 인턴기자] 롯데가 19년 만에 4연속타자 홈런을 기록했다.

롯데는 22일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SK와 원정경기에서 1-5로 뒤진 6회 1사 후 네 타자 연속 홈런을 기록했다.

이대호가 SK 김정빈을 상대로 좌측 담장을 넘기는 솔로홈런을 터뜨렸다. 이어 이병규가 중월 솔로 홈런을 때렸다. 다음 안치홍이 좌중간 뒤 홈런으로 이어 받았다. 모두 김정빈에게 얻어낸 홈런이다. 마지막으로 바뀐 투수 박민호를 상대로 한동희가 중월 홈런을 때렸다. 롯데는 6회에만 4점을 뽑아내며 5-5 동점을 만들었다.

4타자 연속 홈런은 삼성이 2001년 8월 17일 대구 한화전에서 때려낸지 19년 만의 진기록이다. 당시 삼성은 이승엽, 마르티네스, 바에르가, 마해영이 네 타자 연속 홈런을 터뜨렸다. 네 명 모두 한용덕 전 한화 감독으로부터 홈런을 터뜨렸다.
namsy@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