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14996 0432020102263614996 03 0301001 6.2.0-RELEASE 43 SBS 0 true true false false 1603367089000 1603371998000

'전세 대란', 수도권 넘어 전국으로…"추가 대책 고민"

글자크기

전국 아파트 전셋값 5년 6개월 만에 최대 상승률

<앵커>

전세 대란이 수도권을 넘어 전국적으로 확산할 조짐입니다. 국정감사장에서도 지적이 쏟아졌는데 홍남기 부총리는 추가 전세 대책 여부를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정성진 기자입니다.

<기자>

이달 초 3억 원 초반에 거래되던 72㎡ 아파트 전세가 지난 17일 3억 8천만 원에 거래됐고 최근 나온 전세 물량 호가는 4억 2천만 원입니다.

지난주 수도권에서 전셋값이 가장 많이 오른 인천 송도신도시 분위기입니다.

[인천 송도신도시 공인중개사 : 거의 전세가 없어서 서울에서 오신 분들 전화로 (전세 물량) 있으면 무조건 계약할 테니까 날짜 맞는 거 있으면 연락 달라고….]

지난주 전국 아파트 전셋값은 0.21% 올라 5년 6개월 만에 최대 상승률을 보였습니다.

민간 통계로는 서울 아파트 전셋값이 9년 만에 가장 높은 상승률을 기록하기도 했습니다.

수도권과 세종시 등 일부 지역의 전세 대란이 가을 이사 수요와 맞물려 전국적으로 확산할 조짐입니다.

울산, 대구 등 주요 광역시 전셋값 상승폭이 커지며 지방 전셋값도 7년 6개월 만에 최대 폭으로 상승했습니다.

기재위 국정감사에서도 최근 전세난이 도마에 올랐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홍남기 부총리는 기존 주택정책을 흔들림 없이 추진하겠다면서도 전세난에 대해서는 '고민 중'이라며 말을 아꼈습니다.

[홍남기/경제부총리 : 할 수 있는 것이 뭐가 더 있는지 전세 시장을 안정화하기 위한 또 추가적인 대책이 있는지 여부를 현재 관계부처 간에 한 번 고민해 보고 (있습니다.)]

이미 8·4 대책 등을 통해 수도권 공급량을 쥐어짜듯 늘려 놓은 상황이라 정부로서도 마땅한 추가 대책을 찾기 어려워 보입니다.

(영상취재 : 이승환, 영상편집 : 최혜영)
정성진 기자(captain@sbs.co.kr)

▶ [SDF2020] 지적인 당신을 위한 '미래 생존 키트'
​▶ [뉴스속보] 코로나19 재확산 현황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