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14924 0232020102263614924 02 0201001 6.2.0-RELEASE 23 아시아경제 63882083 false false false false 1603366722000 1603366737000

추미애, '검사 비위' 은폐 의혹 감찰 지시

글자크기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22일 라임 수사 보고 은폐 여부와 야당 정치인 관련 차별 수사 의혹에 대해 감찰을 지시했다.


법무부는 추 장관이 이날 대검찰청 국정감사에서 논란이 된 해당 사안에 대해 신속하게 진상을 확인하고 감찰하라고 지시했다고 밝혔다.


법무부는 "검사 및 검찰수사관 비위에 대한 보고와 관련해 검찰총장과 서울남부지검 지휘부는 최근 언론 보도 전까지 그 사실을 보고받지 못해 이를 전혀 알지 못하였다고 주장한다"며 "반면 제보자의 비위 제보 주장이 구체적인 정황과 부합하는 상황에서, 중대 비위가 발생하였음에도 수사 검사 또는 보고 계통에서 은폐하거나 무마하였는지 여부를 감찰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검사 출신 야당 정치인 수사와 관련하여, 전임 수사팀이 여당 정치인에 대한 수사와는 다른 시기와 방식으로 보고한 경위 등 그 적법성과 타당성, 올해 5월초 야당 정치인에 대한 비위 사실을 제보 받은 후 8월 검사 인사시까지 약 4개월 동안 여당 정치인에 대한 수사와는 달리 차별적으로 진행된 것은 아닌지 여부도 감찰하겠다"고 전했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