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14802 0142020102263614802 04 0401001 6.2.0-RELEASE 14 파이낸셜뉴스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366180000 1603367097000

美국무부, 대만에 2조원대 무기판매 승인…中 반발

글자크기
파이낸셜뉴스

미국의 고속기동 다연장 로켓 발사기(HIMARS).AFP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미국 국무부가 중국의 거센 반발에도 3종 최신무기의 대만 판매를 공식 승인했다.

미 언론들에 따르면 미 국무부는 21일(현지시간) 18억달러(약 2조400억원)에 달할 수 있는 무기의 대만 수출을 승인하고 이를 의회에 통보했다.

이번에 판매가 승인된 무기는 록히드마틴사의 트럭 기반 로켓 발사대인 고속기동포병로켓시스템(HIMARS) 11기, 보잉사의 장거리 공대지 미사일인 슬램이알(SLAM-ER) 135기, 콜린스 에어로스페이스사의 전투기용 외부 센서 3기 등이다.

의회는 이번 승인 건에 대해 30일간 검토를 하고 거부권을 행사할 수 있다. 그러나 의회가 반대할 것 같지는 않다고 미 언론들은 전했다.

아울러 곧 제너럴애터믹스의 드론과 보잉의 하푼 대함미사일 등이 대만 판매 승인을 받을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은 미국의 이번 무기 수출 승인을 강하게 비난하면서 무기 제작사에 제재를 가하는 등 강력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중국은 필요하다면 대만을 강제로라도 되찾아야 할 부속 영토로 간주하고 있다.

반면 대만 정부는 미국 정부의 무기 수출 승인을 반겼다. 다만 향후 중국과 군비 경쟁에 나서지는 않겠다고 강조했다.

#중국대만 #대만무기수출
imne@fnnews.com 홍예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