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11101 0522020102263611101 05 0501001 6.2.0-RELEASE 52 뉴스핌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355255000 1603355300000

[바둑] 이변은 없었다... 신진서, 남해 슈퍼매치 1차전 모두 승리

글자크기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신진서 9단이 남해 슈퍼매치 1차전서 완승을 거뒀다.

신진서 9단은 22일 경남 남해군에 위치한 상주 은모래비치에서 열린 아름다운 보물섬 남해 신진서 vs 박정환 바둑 슈퍼매치 3국에서 박정환 9단에게 193수 만에 흑 불계승, 1차전 3차례의 대국에서 모두 승리했다. 올해 53승 5패를 올린 신진서 9단은 91.38%의 승률을 기록 중이다.

뉴스핌

신진서(왼쪽)가 1차전 3차례의 대국서 모두 승리했다. [사진= 남해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핌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초반 팽팽하게 진행되던 이날 바둑은 중반 이후 좌변에서 신진서 9단이 미세하지만 우위를 점했고 유리한 상황을 놓치지 않고 강수로 마무리하면서 승기를 잡았다.

국후 신진서 9단은 "오늘 바닷바람이 약간 매서웠지만 준비해준 난방기구 덕에 바둑을 둘 수 있었다. 중간중간 들리는 파도소리가 오히려 바둑에 집중할 수 있게 해줘서 좋았고 바둑이 좋지 않을 때는 멀리 바다를 보기도 했다. 2차전은 앞으로 열릴 세계대회와 같이 준비하다보면 좋은 내용을 둘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전했다.

박정환 9단은 "이번 패배를 통해 많은 깨달음을 얻었고 신진서 9단에게 많이 배웠다"면서 "이번 1차전은 여러 가지 부족한 부분이 많아서 아쉽게 졌는데 2차전에서는 준비를 더 많이 해서 좋은 모습으로 이겨보겠다"고 말했다.

신진서 9단은 이번 대회를 통해 박정환 9단과의 상대전적을 14승 16패로 좁혔다. 특히 박정환 9단을 상대로 8연승을 거두며 올해 10승 1패로 압도적으로 앞서있다.

1차전을 마친 아름다운 보물섬 남해 신진서 vs 박정환 바둑 슈퍼매치는 내달 14일과 16일 남해각, 노도문학의 섬에서 2차전을 펼친다. 이어 12월 1ㆍ2일 설리 스카이워크와 남해유배문학관에서 열리는 3차전을 통해 막을 내린다.

fineview@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