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590622 0442020102263590622 07 0703001 6.2.0-RELEASE 44 SBS 연예뉴스 40552661 false true false false 1603328469000 1603332979000

아이린 스크린 첫 주연작 '더블패티' 촬영 마치고 개봉 준비

글자크기
SBS 연예뉴스

[SBS연예뉴스| 김지혜 기자] 레드벨벳 아이린의 스크린 첫 주연작으로 관심을 모으는 영화 '더블패티'(가제)가 촬영을 마쳤다.

영화의 제작과 배급을 맡은 KT는 22일 "'더블패티'가 지난 9월 중순 모든 촬영을 마치고 크랭크업 했다."고 밝혔다.

'더블패티'는 햄버거의 더블 패티처럼 넘치는 에너지를 가진 씨름 유망주 우람(신승호 분)과 아나운서 지망생 현지(배주현·아이린 분)의 설레는 꿈과 희망, 우정을 그린 영화.

그룹 레드벨벳의 멤버 아이린이라는 이름을 벗고 데뷔 후 처음으로 스크린 도전에 나선 배우 배주현과 드라마 '열여덟의 순간', '에이틴'에 출연하며 대중의 눈도장을 찍은 배우 신승호의 만남으로 기대감을 높였다.

촬영을 마친 아이린은 "시간이 참 빨리 흘러간 것 같다. 열심히 촬영에 임한 만큼 관객분들에게도 재미있고 또 힘이 되는 영화가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신승호는 "좋은 선배님들, 스태프 분들과 함께 작업하면서 너무 즐거운 시간이었고,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어 영광이었다. 촬영이 끝나는 것이 아쉽지만 곧 극장에서 새로운 모습으로 찾아뵐 테니 많은 사랑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영화는 올해 연말 극장에서 개봉 후 KT의 미디어플랫폼인 Seezn(시즌)과 올레tv에서도 만날 수 있다.

ebada@sbs.co.kr

※ ⓒ SBS & SBS Digital News Lab. : 무단복제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