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590390 0362020102263590390 01 0103001 6.2.0-RELEASE 36 한국일보 63882083 false true false false 1603328280000 1603328854000

주호영 "오늘 특검 법안 발의… 추미애 검찰에 못 맡겨"

글자크기
국민의힘, 라임ㆍ 옵티머스 특검법 제출
한국일보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가 22일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민의힘이 '라임·옵티머스' 관련 특별검사법을 발의한다.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는 22일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회의에서 "추미애 검찰에 이 사건 수사를 맡길 수 없다"며 "오늘 특검 법안을 오전 중으로 제출하겠다"고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검찰 수사의 신뢰도를 의심하며 "지금 검찰은 추미애 검찰"이라며 "권력 실세와 관련된 사람들과 숱하게 관련된 라임·옵티머스 사태를 결론내는 것을 두고 볼 수 없다"며 이 같이 말했다.

더불어민주당에 대해서도 특검을 수용할 것을 촉구했다. 주 원내대표는 "민주당은 신속하고 엄정한 수사를 바란다고 했는데, 그렇다면 특검을 거부할 아무 명분이 없다"며 "민주당이 특검을 받는 것을 거부한다면, 국민은 '민주당이 감춰야 할 일이 많구나' '이것이 권력 게이트구나'라고 짐작할 것"이라 말했다.

그러면서 주 원내대표는 "오늘 오후 김태년 민주당 원내대표와 이 문제 해결을 위한 회동이 있는데, 민주당이 거부하지 않을 것이라 기대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이혜미 기자 herstory@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