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585586 0182020102263585586 01 0103001 6.2.0-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false false false 1603316854000 1603922886000

22일 서울대 국정감사서 ‘나경원 아들 특혜 의혹’ 공방 벌어질듯

글자크기
국회 교육위원회가 22일 오전 국회에서 진행할 서울대 국정감사에서는 나경원 전 미래통합당(현 국민의힘) 의원의 아들 김모씨가 고교 시절 서울대 의대 교수의 도움을 받아 연구를 진행해고를 논문 포스터 공동 저자로 등재된 데 대한 여야 공방이 벌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여당이 공개한 연구진실성위원회 결정문에는 나 전 의원이 교수에 아들을 '부탁'했고, 대학원생이 김씨 대신 포스터 내용을 정리해 학회 발표자로 참석했다는 내용이 담겼다.

이에 나 전 의원은 김씨가 제1저자로 쓴 논문이 적격성을 인정받은 점, 부탁할 때 의원 신분이 아니었다는 점 등을 근거로 이 같은 결정문을 반박하며 "국감에 불러달라"고 요청했다. 다만 나 전 의원은 증인으로 채택되지는 않았다.

이외 권력형 성폭력·인권침해 문제도 도마 위에 오를 것으로 보인다.

[한경우 기자 case10@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