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580401 1192020102163580401 05 0501001 6.2.0-RELEASE 119 연합뉴스TV 0 true true false false 1603271502000 1603271511000

다저스, WS 1차전 승리…커쇼, 8K 1실점 호투

글자크기
다저스, WS 1차전 승리…커쇼, 8K 1실점 호투

[앵커]

미국프로야구 월드시리즈 1차전에서 LA 다저스가 탬파베이를 상대로 기선제압에 성공했습니다.

에이스 클레이턴 커쇼가 호투한 가운데 코디 벨린저와 무키 베츠가 홈런포를 가동하며 완승했습니다.

김종력 기자입니다.

[기자]

LA 다저스는 4회 0의 균형을 깼습니다.

코디 벨린저가 타일러 글래스나우의 158㎞ 강속구를 받아쳐 선제 투런 아치를 그렸습니다.

앞선 경기에서 홈런 세리머니 중 오른쪽 어깨가 탈구됐던 벨린저는 동료들과 발로 조심스럽게 기쁨을 나눴습니다.

다저스는 탬파베이가 한 점 차로 추격한 5회, 4점을 뽑아내며 승부의 추를 기울였습니다.

더블 스틸로 3루를 훔친 무키 베츠는 맥스 먼시의 1루 땅볼 때 재빠르게 홈을 파고들었습니다.

이어 윌 스미스가 중전 적시타를 날려 선발 글래스나우를 끌어내렸습니다.

6회 베츠의 솔로포까지 터진 다저스는 탬파베이를 8대3으로 꺾고 32년 만의 월드시리즈 우승을 향해 한 걸음 나아갔습니다.

선발로 나선 다저스의 커쇼는 6이닝을 1실점으로 막고 승리 투수가 됐습니다.

5회 케빈 키어마이어에게 솔로 홈런을 맞았지만 삼진을 8개나 잡아내며 호투했습니다.

<클레이턴 커쇼 / LA다저스> "월드시리즈에서 또 던져야 한다는 것을 알고 있고 세 번의 승리가 더 필요하다는 것도 알고 있습니다. 2차전부터 다시 시작됩니다."

탬파베이 최지만은 7회 대타로 나서 한국인 타자로는 처음으로 월드시리즈 무대를 밟았습니다.

하지만 다저스가 투수를 좌완 빅토르 곤살레스로 바꾸자 최지만도 우타자 마이크 브로소로 교체돼 '기록상 출전'에 그쳤습니다.

두 팀은 22일 2차전을 치릅니다.

연합뉴스TV 김종력입니다.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