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552512 0112020102063552512 04 0401001 6.2.0-RELEASE 11 머니투데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3194048000 1603194126000

"인도네시아, '中 군사활동 감시' 美 초계기 경유 거절"

글자크기
[머니투데이 이지윤 기자]
머니투데이

미국 해군이 운용 중인 'P-8A 포세이돈' 초계기/사진=(로이터=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도네시아가 남중국해에서 중국의 군사 활동을 감시하는 미국 초계기의 경유를 거부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20일 로이터가 보도했다.

로이터는 이날 복수의 인도네시아 고위 관계자를 인용, "미국이 지난 7~8월 인도네시아 외교장관 등에게 수차례 고위급 접촉해 초계기 'P-8A 포세이돈'의 경유를 요청했으나 조코 위도도 대통령이 거부했다"고 전했다.

P-8A 포세이돈은 미국 해군이 운용하는 초계기로, 남중국해 등 동남아시아 일대에서 주로 중국의 군사 활동을 감시하는 임무를 수행해왔다.

중국은 현재 남중국해 영유권을 주장하며 군사 시설 등을 설치해, 인도네시아 뿐만 아니라 필리핀·베트남 등과도 갈등을 겪는 상황이다.

인도네시아의 거부로 미국은 최근 P-8A 포세이돈 운행을 위해 싱가포르·필리핀·말레이시아의 군사기지를 활용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인도네시아가 미국의 요청을 거부하면서 일각에선 인도네시아가 중국으로부터의 투자 등 경제적 이익을 의식한 게 아니냐는 추측이 나오고 있다.

이에 대해 인도네시아 당국자는 "우리는 오랜 기간 중립적 외교노선을 견지해왔다"며 "외국군의 국내 작전 수행을 허가한 적 없다"고 선을 그었다.

이지윤 기자 leejiyoon0@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